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시의회, GTX-B노선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촉구 건의안 채택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2/17 [14:27]

남양주시의회, GTX-B노선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촉구 건의안 채택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2/17 [14:27]

▲ 남양주시의회가 "GTX-B노선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사진=남양주시의회)     © GNNet

 

경기 남양주시의회(의장 신민철)17일 제256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 노선) 예비타당성 조사면제 촉구 건의안]을 채택하면서 GTX-B 노선의 조속한 사업 추진과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를 국회 및 정부부처에 건의했다.

 

GTX-B 노선(80.1구간)은 남양주 마석을 시작으로 평내호평, 별내, 청량리, 송도까지 남양주와 서울권역, 인천권역을 잇는 광역급행철도로써 지난 201710월부터 예비타당성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

 

시의회는 건의안에서시의 경우 별내, 다산신도시 입주 등으로 인구가 엄청난 속도로 증가함에도 교통수요의 대부분을 승용차, 버스 등의 노면 교통수단으로 활용하고 있어 도시 규모에 맞는 통행수요를 처리할 수 있는 광역철도망 구축이 시급한 상황이다.” 라고 건의이유를 설명했다.

 

건의안을 대표 발의한 박은경 의원은지난 반세기 동안 각종규제로 묶여 고통 받아온 시와 수도권의 남북구간에만 편중되어 교통해택에서 소외되어온 경기 동북부 주민들의 오랜 갈증이 해소 될 수 있도록 GTX-B 노선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면제하고 조속히 사업을 추진하길 바란다.”고 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남양주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