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시군 긴급 안전관리대책회의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2/13 [10:16]

경기도, 시군 긴급 안전관리대책회의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2/13 [10:16]

 

▲ 경기도가 시군 긴급 안전관리대책회의를 진행하고 있다.(사진=경기도청)     © GNNet

 

경기도는 13일 오전, 김희겸 행정1부지사 주재로 시군 부단체장 안전관리대책회의를 열고 사회기반시설과 겨울철 안전관리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달 12일부터 7일까지 도내 전통시장 61개소 등을 대상으로 진행한 도·시군 합동 겨울철 취약시설 안전점검결과를 발표하고 시군의 세심한 주의를 당부했다.

 

안전점검 결과를 살펴보면 연천 전곡시장은 연기감지기 불량 등이 발견돼 시정조치를 받았다.

 

의정부 제일시장은 건축구조물 벽체 누수와 전선피복 노출 등의 지적을 받아 역시 시정조치를 받았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연말연시 안전점검계획도 발표됐다.

 

도는 오는 20일까지 사회복지시설 3, 노인복지시설 3, 공연장 3곳 등을 포함해 122개 겨울철 화재취약시설을 대상으로 도··군 합동점검과 시군 자체점검을 해 시설물 안전과 유지관리 실태 등을 파악할 예정이다.

 

, 이달 30일과 31일에는 대규모 연말연시 행사가 열리는 행사장을 대상으로 도, 시군, 소방서, 경찰서 합동점검도 한다.

 

김희겸 도 행정1부지사는 대형사고가 발생하기 전에 그와 관련된 수많은 작은 사고와 징후들이 반드시 존재한다는 원칙을 마음속에 새기고 연말연시 안전점검에 임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