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국지도 82호선 장지~남사 등 숙원사업 설계비 확보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2/11 [09:20]

경기도, 국지도 82호선 장지~남사 등 숙원사업 설계비 확보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2/11 [09:20]

 

▲ 경기도청.(사진=이건구기자)     ©GNNet

 

경기도는 국지도 82호선 장지~남사, 국지도 88호선 강하~강상 등 2개 구간에 대한 2019년도 국토교통부 설계비 편성이 확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편성된 설계비 국비 규모는 82호선 장지~남사에 5억 원, 88호선 강하~강상에 5억 원 등 총 10억 원이다.

 

이중 ‘82호선 장지~남사는 화성 장지동에서부터 용인 남사면까지 6.9km2차로 개량 및 4차로 확장하는 사업이며, ‘88호선 강하~강상은 양평 강하면에서 강상면까지 6.4km4차로 확장하는 사업이다.

 

해당사업들은 용인·화성·양평 등 경기도민들의 숙원사업으로, 국토부 제4차 국지도 5개년(2016~2020) 계획에 반영돼 있으나, 그동안 예산이 편성되지 않아 사업추진 시기가 불투명한 상황이었다.

 

특히, 장지~남사 도로사업은 2009년 동탄2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에 반영됐음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 추진이 지연돼 많은 불편을 초래하던 구간으로, 현재 추진 중인 국지도 82호선 갈천~가수 도로사업과 함께 화성-오산-용인으로 이어지는 동서축 연결성을 크게 개선할 것으로 판단된다.

 

뿐만 아니라, 이번 설계비 편성으로 4차 국지도 5개년(2016~2020) 계획에 포함된 도내 국지도 9개 사업 모두 정상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이귀웅 도 도로정책과장은 이번 국지도 설계비 편성은 만성적인 교통체증을 겪고 있는 지역의 주민불편 해소에 초석을 마련한 것이라며 조속한 설계를 통해 사업이 정상 추진 될 수 있도록 국토부와 긴밀히 협의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