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연말 공직기강 특별감찰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1/26 [11:48]

경기도, 연말 공직기강 특별감찰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1/26 [11:48]

▲ 경기도청.(사진=이건구기자)     ©GNN

 

경기도가 다음달 31일까지 도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공공기관, 시군을 대상으로 연말 대비 공직기강 특별감찰을 전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주요 감찰내용은 근무시간 중 음주, 근무지 이탈, 관용차량 사적사용 등 행동강령 위반행위 금품향응 수수, 음주운전, 성추행 등 공직자 품위손상 및 기강 문란행위 내부자료 및 정보 유출, 보안서류 보관 소홀 등이다.

 

특히 연말 근무시간 중 음주, 근무지 이탈 등 공직자 행동강령 위반행위를 중점적으로 감찰한다.

 

도는 이번 감찰을 위해 조사담당관실 소속 직원 38명을 7개 반으로 편성해 특별감찰반을 운영하고 무기명신고와 같은 부조리신고시스템을 총 가동할 예정이다.

 

최인수 도 감사관은 문재인 대통령이 이제는 음주운전을 실수로 인식하는 문화를 끝내야 한다며 처벌강화와 음주운전 재범방지를 위한 대책을 주문했던 만큼 공직사회에 대한 음주운전 감찰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했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하계휴가철과 설·추석명절 공직기강 특별감찰을 통해 18명을 품위유지위반과 복무기준 위반 등으로 적발하여 행정·신분상 조치를 취한 바 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