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고양시, “2018년 국가암검진, 12월이면 종료”

올해 국가암검진 대상자 검진 독려

김민석기자 | 기사입력 2018/11/22 [17:09]

고양시, “2018년 국가암검진, 12월이면 종료”

올해 국가암검진 대상자 검진 독려

김민석기자 | 입력 : 2018/11/22 [17:09]

▲ (사진 = 고양시청)   ©GNNet

 

경기 고양시는 관내 각 구 보건소에서 2018년 국가암검진 대상자 중 아직 검진을 미루고 있는 대상자들에게 한 달 남은 2018년 마무리는 국가암검진부터 할 수 있도록 독려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국가암 검진주기는 2년에 한 번(대장암 1)이다. 따라서 2018년 국가암검진이 마무리되면 올해 검진을 받지 못한 짝수년도 출생자들은 2020년이 돼야 다시 검진대상자가 될 수 있다.

 

특히 건강보험 하위 50% 이내의 무료검진 대상자인 경우 금년 중 암검진을 하지 않을 경우 향후 암치료비 지원(연간 최대 200만원)에 제한을 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암 의료비 지원 상담자 중 국가암검진을 제 때 받지 않아 의료비 지원을 받지 못하는 암환자들이 종종 있다고 말하며 검진을 서두를 것을 당부했다.

 

국가암검진 대상자는 전국 어디서나 국가암 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에서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주말검진기관, 국가암검진 대상 여부, 암환자 의료비 지원 등 자세한 사항은 관할 보건소 또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