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동절기 수도 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1/12 [11:23]

포천시, 동절기 수도 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1/12 [11:23]

 

▲ ( 사진 = 포천시청 )     ©GNNET

 

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동절기를 맞이해 내달부터 내년 3월 중순까지 수도 동파방지 및 복구활동에 중점을 둔 비상대책반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지난 겨울 기온저하로 인한 배수관 동파와 일부 수용가의 무관심으로 계량기함 보온관리 미비에 따른 수도계량기 동파가 많았던 점을 감안해 이번 겨울에는 다양한 홍보를 통해 수도 동파를 미연에 방지함과 동시에 동파 신고 시에는 신속한 대응에 중점을 뒀다.

 

시는 수도계량기 동파방지를 위해 각종 홍보매체 활용, 마을앰프 방송, 고지서 발송 시 홍보문을 첨부하는 등 시민들에게 수도 동파방지에 대한 기본지식 및 신속한 대처요령 안내 등 다양한 홍보방안을 마련해 집중 홍보한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동파방지를 위해 계량기 보호통() 내부로 찬 공기가 스며들지 않도록 뚜껑부분의 틈새를 비닐커버와 접착테이프를 사용해 밀봉하고, 혹한 시에는 수도꼭지를 조금 열어 수돗물을 흐르게 한 뒤 받아서 사용하면 대부분 동파는 예방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집 밖의 수도관으로부터 계량기 사이에 수도관이 얼어서 물이 나오지 않거나, 계량기가 얼어서 유리가 깨지면, 반드시 상수도과 수도관리팀(031-538-3422~3425, 3420, 야간 2222)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