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10/29 [07:42]

경기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10/29 [07:42]

▲ ( 사진 = 경기도, 생활체육대축전 )     © GNNet


    

경기도 생활체육 동호인 화합의 대축제인 29회 생활체육대축전이 지난 26일부터 양평일원에서 4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고 28일 밝혔다.

 

개회식은 27일 오후 물맑은양평종합운동장에서 열렸으며 가을소풍, 양평의 매력에 빠지다!’라는 주제로 김달수 도의회 문화체육광광 위원장의 개회선언, 정동균 양평군수의 환영사, 이재명 지사를 대신해 김진흥 행정2부지사의 대회사, 송한준 도의회 의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환영사에서 이번 대회가 경기도민의 결속과 화합을 다지는 장으로 무한히 빛날 수 있기를 소원하며, 양평에 머무시는 동안 자연이 주는 아름다운 매력에 빠져보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3대가 생활체육에 푹 빠져 있는 양평군 배드민턴 협회 윤점순, 강대헌 동호인이 31개 시·군 동호인 선수를 대표해 동호인 다짐으로 공식행사는 마무리 됐다.

 

또한 2부 행사에서는 치타, 성진우, LILL, 홍진영, 소향, 골든차일드, 마마무 등 최고의 뮤지션들의 다양한 무대도 펼쳐졌다.

 

이번 대회는 29년 만에 양평군에서 최초로 열리는 가장 큰 행사로 도 체육회가 주최하고 양평군과 양평군체육회가 주관으로 31개 시군 15천 여명의 동호인이 참가해 육상, 축구, 테니스 등 23개의 종목에 걸쳐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