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G-시네마 시나리오 쇼케이스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09/21 [09:37]

경기도, G-시네마 시나리오 쇼케이스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09/21 [09:37]

▲ ( 사진 = 대상 김준 작가 피칭 (사진제공 = 경기뉴스포털))     © GNNet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 ()한국영화감독조합이 지난 19일 청년문화공간 JU동교동 다리소극장에서 ‘G-시네마 시나리오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번 쇼케이스는 경쟁력 있는 다양성 영화 발굴을 위해 지난 4월 부터 6개월 동안 진행돼 온 ‘G-시네마 시나리오 기획 개발 지원사업의 최종심사 결과를 발표하는 자리였다.

 

대상에는 김준 작가의 <위대한 그녀(원제:뚱스)>가 선정돼 상패와 3천만 원의 상금이 수여됐고, 최우수상에는 이주헌 작가의 <재판>, 우수상에는 김지영 작가의 <>, 서하은 작가의 <걸리버 연애기>, 이유빈 작가의 <아주 사소한 고백> 세 편의 작품이 선정됐다.

 

대상작인 김준 작가의 <위대한그녀(원제:뚱스)>20대 백수 정신애가 세계 최정상의 푸드파이터로 거듭난다는 내용으로, 요즘 유행하고 있는 먹방과 청춘의 도전을 유쾌하게 엮은 점이 높게 평가 받아 대상에 올랐다.

 

이주헌 작가의 <재판>내 안의 악령이 사람을 죽였다고 주장하는 살인범과 그의 무죄를 증명하는 변호사의 이야기를 소재로 하여 이목을 끌었다.

 

이날 행사에는 오창희 콘텐츠진흥원장, 한국영화감독조합 윤제균·민규동 공동대표와 영화산업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해 사업에 참여한 모든 창작자들을 격려하고 우수 시나리오로 선정된 작품을 함께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콘텐츠진흥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역량 있는 창작자를 지원하고 한국 영화산업발전에 기여하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가겠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