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 돌발해충 성충기 방제 총력 당부.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8/09/19 [17:18]

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 돌발해충 성충기 방제 총력 당부.

이건구기자 | 입력 : 2018/09/19 [17:18]

▲ 추위에 강한 것으로 알려진 돌발해충 미국선녀벌레.(사진=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     © GNNet

 

경기 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권순직)는 오는 30일까지를 농림지 돌발해충 성충기 중점방제 기간으로 설정하고 방제에 총력을 다해줄 것을 관내농업인에게 당부했다.

 

농림지 돌발해충은 미국선녀벌레, 갈색날개매미충, 꽃매미 등 외국에서 유입되어 국내에 돌발적으로 발생하는 해충으로 산림과 농경지에서 수목 및 농작물을 흡즙하고 그을음을 유발하는 등 피해를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올해 초 강추위로 월동난이 상당수 얼어 죽어 발생밀도는 감소했으나 추위에 강한 미국선녀벌레 및 갈색날개매미충이 6월경부터 급격히 증가하면서 농경지 270ha에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센터 관계자는 “9월은 돌발해충이 산림수목, 조경수, 농작물 등에 산란을 하여 월동을 준비하는 시기로 이 시기의 방제가 내년도 발생밀도 경감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강조했다.

 

이어 “방제 시에는 농경지 뿐 아니라 농경지와 인접한 산림을 병행 방제해야하며, 반드시 해당 농작물에 등록된 약제만을 사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