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시, 폭염대비 도심도로 살수차 운영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07/26 [10:30]

남양주시, 폭염대비 도심도로 살수차 운영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07/26 [10:30]

 

▲ ( 사진 = 폭염대비 도심도로 살수차 운영)     © GNNet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특보에 따라 무더위를 식히고 시민들에게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살수작업에 들어갔다.

 

시에 따르면, 유동인구가 많은 시가지 주요 도로변을 중심으로 4개 권역(화도,호평,평내/진접,오남,별내동,별내면/진건,퇴계원,금곡/양정,와부,다산12)으로 나누어 16톤 살수차 4(살수차 2, 다목적차 2)를 운행하고 있다.

 

도로변 살수작업은 도로변의 복사열을 감소시켜 열섬효과를 완화할 뿐만 아니라, 도로 제비산 먼지를 제거해 대기질을 개선하고, 시각적으로 시원한 장면을 연출해 시민들이 잠시나마 폭염을 잊고 상쾌함을 느낄 수 있게 해 준다.

 

또한, 폭염 및 과적차량 등에 의해 도로포장 표면이 변형되는 소성변형 발생 방지에도 효과가 있어, 다산동 버스전용차로(BRT), 삼패사거리 등 대형차량이 많이 다니는 교차로에도 살수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박부영 교통도로국장은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도시 도로변에 살수작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며, 주민들께서도 야외활동 자제와 충분한 수분 섭취 등 스스로도 폭염에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