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예창근 남양주시장 후보, 남경필과 연이은 '합동유세'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06/08 [17:58]

예창근 남양주시장 후보, 남경필과 연이은 '합동유세'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06/08 [17:58]

▲ ( 사진 = 예창근 남양주시장 후보 )     © GNNet


 

자유한국당 예창근 남양주시장 후보는 남경필 경기지사 후보와 함께 어제부터 (6/7, ) 오늘까지(6/8, ) 장현5일장, 마석5일장을 돌며 연이틀 합동유세전을 이어갔다.

 

예창근 후보는 검증되지 않은 정책, 검증되지 않은 제도, 검증되지 않은 사람들 때문에 국가기반이 통째로 흔들리고 있다.”저는 33년 공직생활 동안 이미 능력과 리더십, 투철한 책임감, 거기다가 청렴함까지 모두 인정받은 만큼 누구보다 잘 할 수 있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서 예 후보는 남양주시는 40년 넘은 낡은 중복규제로 누더기식 난개발과 환경파괴로 인하여 시민들의 고통이 심했는데, 어제 남경필 후보와 정책협약을 맺어 공동대응 하기로 했다.”시민 여러분께서 남경필 지사와 저를 동시에 당선 시켜 주셔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후보는 지도자 한 명 잘못 뽑으면 나라가 통째로 무너지듯이 남양주시도 잘못 선택하면 지속적인 남양주 발전이 어려워 질 수 있다. 여기 남양주시는 당선 가능성이 높은 지역이다. 행정경험이 풍부하고 도덕적 검증이 끝난 예창근 후보를 반드시 뽑아 달라.”고 역설했다.

 

지원유세에 나선 주광덕 국회의원은 문재인 정권의 소득주도성장론은 이미 파탄 났다.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일자리도 줄고, 물가도 폭등하고 있다. 유권자 여러분들의 현명한 선택으로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막아 달라.”고 강력히 호소했다.

 

한편 마석5일장 중앙공원에서 열린 합동유세에는 남경필 경기지사 후보, 주광덕 자유한국당 겨기도당위원장, 이석우 자남양주을, 유낙준 남양주갑 당협위원장 등이 함께 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