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치매환자 가족자조모임 지원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8/05/23 [11:17]

포천시, 치매환자 가족자조모임 지원

오종환기자 | 입력 : 2018/05/23 [11:17]

▲  ( 사진 = 포천시 치매가족 자조모임 )   © GNNet

 

경기 포천시 치매유병율은 65세이상 인구의 10.3%2,649명이 치매를 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고령화와 함께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수와 부담은 증가하여 치매환자 뿐 아니라 돌보는 가족이 겪는 고통도 문제가 되고 있다.

 

시에서는 치매환자 가족을 위해 치매 관련 교육을 하고 있으며, 이때 참여한 치매가족들은 서로 애로사항을 터놓으며 공감하고 위로하는 등 자조모임을 시작했다.

 

포천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23일 치매환자 가족들을 지원하기 위해 치유의 숲을 방문해 숲을 거니는 등 치매환자 가족들에게 돌봄에서 잠시나마 벗어나 재충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모임에 참석한 김모씨는 밖에 나오니 이렇게나 좋은데 치매에 걸린 엄마와 함께 왔으면 더 좋았을 것이라며 내가 여기서 좋은 기운 많이 받아 집에 돌아가 엄마를 더 잘 보살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강효진 건강사업과장은 시는 가족자조모임 구성원 스스로가 모임을 잘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치매안심센터(선단동)내 가족카페를 설치해 꾸준히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