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일산 백병원 화재대피 훈련

김상원기자 | 기사입력 2018/05/15 [11:53]

고양시,일산 백병원 화재대피 훈련

김상원기자 | 입력 : 2018/05/15 [11:53]

 

▲    ( 사진 = 경기 고양시청 )   © GNNet


경기 고양시는 재난대응 역량 강화 및 국민 안전의식 강화를 위해 실시되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2018.5.8.~5.18)’의 일환으로 지난 11일 일산백병원 화재대피 훈련에 참가했다.

 

이번 훈련은 화재발생을 가장한 자체 훈련으로 소방차가 출동하기 전 초기 화재 진압 상황을 대비해 이뤄졌다.

 

이번 훈련에서 눈에 띄는 점은 일산백병원에서 자체 개발한 ‘와상환자 대피 방식’이다. 이는 거동이 불가한 와상환자를 병상 침대 매트리스에 태우고 계단으로 신속히 대피하는 방식이다.

 

시는 “이번 ‘와상환자 대피방식’은 병원이나 양로원 등 화재 발생 시 신속한 대처로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를 모범사례로 평가하고 행정안전부에 수범사례로 전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