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검배근린공원..힐링 공간으로 조성

생태 복원 인창천, 걷고 싶은 테마 거리 연계로 도심 속 명소로 기대감 UP

최규숙기자 | 기사입력 2018/01/24 [10:38]

구리시 검배근린공원..힐링 공간으로 조성

생태 복원 인창천, 걷고 싶은 테마 거리 연계로 도심 속 명소로 기대감 UP

최규숙기자 | 입력 : 2018/01/24 [10:38]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24일 2000년부터 추진하다가 방치됐던 검배근린공원 조성사업을 토지보상등을 금년내에 마무리하고 시민들의 산림휴양형 친환경공원으로 2019년 까지 조성하기로 했다.

 

▲  검배근린공원 조감도 / (사진=구리시청)    ©GNNet

 

따라서 향후 생태복원 되는 인창천과 금년 하반기에 공사가 마무리 되는 수택동 걷고 싶은 거리와 연계해 도심속 명소로 조성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검배근린공원은 지난 1971년 수택동 산2-57번지 일원 약 4만 제곱미터에 근린공원으로 지정된 곳으로써 아차산과 장자호수공원, 인창중앙공원과 함께 시의 주요 녹지축을 형성하고 있으나 20여 년간 사업계획만 수립되고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공원조성을 하지 못하고 있었다.

 

따라서 시는 이곳을 기존 지형과 산림을 보존하고 활용해 숲 체험 및 힐링공간과 주민 커뮤니티 등으로 조성해 녹지가 부족했던 수택1동 지역주민들을 비롯한 모든 시민들이 자연속에서 다양한 문화와 휴양을 위한 여가 공간으로 제공키로 했다.

 

앞서 시에서는 2017년 공원조성계획 수립 및 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해 총 사업비 187억 원 중 59억을 투입해 사업 부지를 일부 매입했다,

 

이어 도시재정비촉진 특별회계로 지원된 국비 87억원 활용으로 재정적 부담을 덜고 금년 상반기에 실시계획인가 후 추가적인 토지보상을 마무리 한 후 공원조성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특히 이곳은 오는 2022년 개통 예정인 별내선(8호선 연장선 구간)이 인접해 있을뿐만 아니라, 오는 9월 완공 목표로 조성되고 있는 또 하나의 새로운 힐링 공간인 수택동 걷고 싶은 도심속 테마거리가 있다.

 

또한 서울의 명소 청계천과 같은 인창천 생태하천이 2021년 복원돼 검배근린공원과 더불어 3각 밸트를 이루며 자연과 인간이 소통하고 공존하는 생태관광자원으로 거듭날 수 있는 전략적 명품거리로의 탄생이 기대된다.

 

이에 대해 백경현 시장은 “검배근린공원은 도심속에서도 시민들이 여가공간으로 충분히 활용 가능한 친환경공원으로 조성과 더불어 인근 핵심 상권인 돌다리와 검배사거리, 구리전통시장, 조만간 착공예정인 남양시장 복합개발사업등이 조성 완공되면 관광객들이 붐비는 명소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구리시의 지속적인 발전과 도시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규숙/ 구리남양주넷 총무과장 겸 시민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구리시, 검배근린공원, 산림휴양형 친환경공원 관련기사목록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